포토뉴스 > 포토에세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토에세이] 원덕순 기자의 울산의 꽃 이야기(4)
접시꽃이 활짝 웃고 있네요!
 
UWNEWS 기사입력  2022/06/03 [15:24]

 

 

6월이며 집집마다 큰 누님같은 접시꽃이 활짝 피어

보는 이의 가슴을 말갛게 밝혀줍니다.

어느 시인은 국화꽃을 이제는 돌아와 거울 앞에 선 내 누님같이 생긴 꽃이여했지만

들판에도 길 모퉁이에도 담장너머로 환하게 윳어주는 접시꽃이야말로 큰누님같은 꽃이지요!

접시꽃은 아욱과 접시꽃속의 초본으로 중국 서부지역이 원산지이며, 여러 해살이 풀꽃으로 꽃말은 단순, 편안한 사랑입니다. 꽃말처럼 밝고 단순한 사랑꽃은 동네꽃처럼 친근하게 활짝 피어나 여름더위를 쪼끔이나마 식혀줄 것입니다.

- 중구 해남사 부근에서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6/03 [15:24]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