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2020년 조직운영 자치단체 평가’ 우수기관 선성,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 수상
소통하는 열린 조직운영과 현장중심 인력 배치에서‘좋은 평가’… 최근 5년간 보통교부세 인센티브 101억 원 받아
 
UWNEWS 기사입력  2020/12/17 [14:55]
▲ 울산시청 전경     ©UWNEWS

 

[울산여성신문 조경진 기자] 울산시가 조직 혁신과 효율화를 적극 추진한 자치단체를 표창하는 행정안전부 ‘2020년 조직운영 자치단체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한다.

 

  울산시는 탄력적 조직 운영과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조직 설치 등 시민이 체감하는 현장중심 인력 배치, 공무원 노조와의 조직‧인사 간담회 실시 등 소통‧참여의 열린 조직관리 시스템 운영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울산시는 2020년 조직개편에서, 전국체전 연기에 따른 체전기획단 인력 감축, 대형공사 및 산업단지 조성 업무의 이관에 따른 인력 감축 등 기능이 쇠퇴하거나 불요불급한 업무에 대해서는 과감하게 인력을 줄이고,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울산형 뉴딜사업 추진, 울산경제자유구역청 설치, 코로나19 등 감염병 대응을 위한 시민건강국 신설, 태화강국가정원 지정으로 녹지정원국 신설, 시립미술관 및 전시컨벤션센터 건립, 전국체전 개최 등 울산의 미래성장을 위해 필수불가결한 분야에는 최소 인력을 반영해 강소조직을 운영하였다.

 

 

  소방분야는 정부의 소방현장인력 충원정책에 따라 인력을 대폭 확충했고달동 아르누보 주상복합건물 화재 시 신속한 현장인력 투입으로 “인명피해 제로”를 달성한 점 등도 이번 평가에서 높은 점수로 이어졌다.

 

  울산시는 매년 행정안전부가 제시하는 기준인건비 대비 90% 수준에서 인력을 운영하면서 전국 최고 수준으로 효율적이라는 평가를 받았으며, 최근 5년간 보통교부세 인센티브 101억 원도 지원받게 되었다.

 

  울산시 관계자는 “효율적인 조직운영을 위해 노력해 온 성과를 얻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민선7기 조직개편 운영방향인 노조·부서·의회와 적극적으로 소통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정안전부 표창은 울산시 등 4개 광역자치단체, 울산시 북구 등 13개 기초자치단체 등 총 17개 자치단체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12/17 [14:55]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