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학교만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창중, 학부모와 함께하는‘가래떡 데이’로 ‘농업인의 날’우리 농산물의 가치 되새겨
 
UWNEWS 기사입력  2019/11/12 [12:34]

 

[울산여성신문 김아름 수습기자] 울산 울주군 남창중학교(학교장 강미옥)는 11일 아침 등교 시간에 학생들에게 따끈한 가래떡을 나누어주는 농업인의 날 ‘가래떡 데이’ 행사를 실시했다. 

 

  매년 11월 11일은 빼빼로 데이로 알려져 학생들은 의미도 모른 채 빼빼로를 주고받는 날로 여겨져 있었다. 이러한 잘못된 인식을 바로 잡고자 학교와 학부모, 학생들이 나서서 11월 11일은 법정기념일인‘농업인의 날’임을 알리고 가래떡을 나누어 먹으면서 우리 농산물의 중요성과 가치를 다시 한번 되새기고 농업인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가지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손영란 학부모회장은 “각종 ‘~데이’ 마케팅으로 얼룩진 기념일 문화   대신 우리 학생들이 건전한 문화를 수용하고 배워갈 수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하며, “쌀쌀한 날씨에도 이른 아침 따뜻한 가래떡을 나누어 주며 정을 나누는 참여한 학부모님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11/12 [12:34]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