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취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획] 사랑의 정점 새신랑 새신부 5년 만에 최저
황혼결혼·이혼은 갈수록 증가추세
 
UWNEWS 기사입력  2021/06/02 [16:28]

 

 

[울산여성신문 문모근 기자] 울산 시민의 초혼 연령이 남편은 내려가고 아내는 올라가는 추세를 나타냈다. 코로나19 사태로 결혼도 미뤄지면서 급감세를 보였고, 이혼건수는 5년 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울산시는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최근 5년 동안 울산의 혼인, 이혼 통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울산의 혼인건수는 2020년 4,737건으로 전년대비 705건(13%) 줄어 최저치를 기록했다. 2016년의 7,006건과 비교하면 32.4% 감소한 수치다. 

 

인구 1,000명당 혼인건수를 나타내는 조혼인율도 2020년 4.2건으로 전년대비 0.5건, 2016년 대비 1.8건, 3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의 평균 초혼연령은 2020년 기준 남편이 32.74세, 아내는 30.33세로 나타났다. 2016년과 비교하면 남편은 0.39세 아내는 0.59세 증가했다. 아내의 초혼연령은 5년 연속 증가하고 있으며, 남편의 초혼연령은 2018년부터 소폭 감소하는 추세이다.

 

지난해 연령대별 혼인 시기는 남편의 경우 30~34세가 1,769건(37.9%)로 가장 많았고, 25∼29세 1,157건(24.4%), 35∼39세 745건(15.7%) 등이었다. 아내는 25∼29세가 1,802건(38.0%)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30~34세 1,428건(30.1%), 35∼39세 475건(10.0%) 순으로 나타났다.

 

특징적인 것은 최근 5년 사이 60세를 전후한 '황혼결혼'이 크게 늘었다는 점이다. 연령별 증감현황을 살펴보면, '60∼64세 남편' 혼인이 2016년 50건에서 2020년 70건으로 27.3% 증가했고, '55∼59세 아내'의 혼인이 96건에서 125건, '60∼64세 아내'가 34건에서 39건으로 각각 30.2%, 14.7% 늘었다.

 

혼인의 종류는 '두 사람 모두 초혼'이 3,690건으로 전체의 77.9%를 차지했다. '두 사람 모두 재혼'이 588건으로 12.4%를, '초혼(남편)+재혼(아내)'은 313건으로 6.6%, '재혼(남편)+초혼(아내)'은 138건으로 2.9% 순이었다.

 

울산의 이혼건수는 2018년 증가한 이후 다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이혼건수는 5년 중 최저치인 2,460건이었다. 이는 전년대비 74건(2.9%) 감소한 것이며, 2016년과 비교해도 60건(2.4%)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평균 이혼연령은 남편이 48.44세, 아내가 45.54세였으며, 최근 5년간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연령대별 이혼 시기는 남편은 45∼49세 415건(16.9%), 40∼44세 403건(16.4%), 50∼54세 377건(15.3%) 순으로 나타났다. 아내는 45∼49세 425건(17.3%)으로 가장 높았고, 35∼39세 395건(16.1%), 40∼44세 384건(15.6%) 이었다.

 

최근 5년간 60대 '황혼이혼'도 크게 증가했다. 지난해 '65세 이상 남편'의 이혼이 157건으로 2016년과 비교해 74건, 89.2%나 증가했고, '60∼64세 남편'도 219건으로 2016년 보다 100건, 84% 증가했다. 아내의 경우도 '65세 이상 아내' 이혼이 79건으로 2016년 대비 43건, 119.4% 증가했고, '60∼64세 아내' 이혼은 2016년 86건에서 2020년 153건으로 128.4% 가장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결혼기간 별 이혼현황은 '0∼4년'이 20.7%(510건)로 가장 많았고 '5∼9년'이 17.7%(435건)로 뒤를 이었다. 다만 2016년과 비교하면 각각 19.7%, 8.6% 감소한 수치였다.

 

반면 '30년 이상' 황혼이혼은 최근 5년 지속적인 증가추세를 나타냈다. 2020년 기준 '결혼 30년 이상' 이혼건수는 323건으로 2016년과 비교해 133건, 70%나 증가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최근 5년간 혼인·이혼통계 분석 결과를 각종 정책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6/02 [16:28]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