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재피해주민 임시거처 비용, 7세대 14명의 가족에게 총 167만 4,000원 지원한다
「울산시 화재피해주민 임시거처 비용 및 지원 조례」 비용 첫 지급
 
UWNEWS 기사입력  2021/05/24 [16:52]

 

 [울산여성신문 김건우 기자] 울산소방본부(본부장 엄준욱)는 「울산광역시 화재피해주민 임시거처 비용 등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주거시설 화재로 피해를 입은 7세대 14명의 가족에게 총 167만 4,000원의 임시거처 비용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조례」는 화재로 인해 정신적 충격이 클 경우 심리상담기관을 통해 전문가의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연계 지원하고 화재 피해로 주거시설에서 생활이 곤란할 경우에는 하루 6만 원씩 최대 5일간 간 숙박시설 등 임시거처 비용을 지원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울산시 의회 김선미 의원이 대표 발의된 이 「조례」는 지난 3월 18일 공포되어 지원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되었고 지난 5월 6일 추경예산이 확보되어 이번에 해당 세대에게 소급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

 

 

  첫 지원 가족은 △3월 21일 동구 전하동 주택화재 피해주민 김모 씨(70대, 여) △3월 31일 남구 달동 ○○빌라 피해주민 김모 씨(20대, 남)와 같은 건물 하모 씨(30대,여, 가족 2명), 정모 씨(30대, 가족 4명), 이모씨(40대,여) △4월 9일 중구 복산동 ○○맨션화재 피해주민 조모 씨(50대, 가족 3명), △4월 20일 동구 화정동 ○○아파트 피해주민 안모 씨(40대, 가족 2명)등이다.

 

  이들은 화재 당시 거처할 곳이 마땅치 않아 집 근처 숙박시설에서 생활했으며 세대당 6만 원에서 최대 30만 원까지 지원을 받았다.

 

  울산소방본부 관계자는 “소방 본연의 업무인 화재예방과 진압활동 뿐만 아니라 화재피해로 어려움에 빠진 주민의 마음 속 아픈 상처까지 보듬어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5/24 [16:52]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