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모두에게 공평하고 건강한 세상을 만드는 것”
제49회 보건의 날’기념식 개최…손덕현 이손요양병원장 대통령상 등 총 31명 표창 수상
 
UWNEWS 기사입력  2021/04/08 [15:59]

  [울산여성신문 장분자 객원기자] 울산시는 4월 8일 오후 2시 의사당 1층 시민홀에서 송철호 시장, 표창 수여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49회 보건의 날’기념식을 열고 공로자들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모두에게 공평하고 건강한 세상을 만드는 것’을 주제로 열리는 이날 행사는 보건의료 분야에서 시민의 건강을 위해 묵묵히 애쓰시고 헌신하신 분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사기진작을 위하여 마련됐다.

 

  유공자 표창 대상은 대통령 및 울산시장 표창 등 총 31명이다.

 

  대통령 표창은 손덕현 이손요양병원장이 수상했다.

 

  그는 지난해 요양병원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전체 직원 및 환자에 대해 전수 검사를 실시하는 등 병원 측의 즉각적인 초기 대응으로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최소화하는데 최선을 다했다.

 

  울산시장상은 감염병의 효과적 대응 및 확산 방지, 시민 건강증진 업무에 총력을 다한 보건의료인, 공무원 등 30명이 받는다.

 

  송철호 시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보건 의료인, 시민, 공직자 등이 모두 한마음이 되어 맡은바 책임을 다해줄 것을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보건의 날’(매년 4월 7일)은 세계보건기구(WHO) 창설 기념일을기념하여 지정한 것으로 우리나라는 국민 보건의식을 향상하고 보건의료 및 보건 분야의 종사자를 격려하기 위해 국가 기념일로 지정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4월 7일 재보궐 선거 관계로 하루 늦게 행사가 열린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4/08 [15:59]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