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구, 코로나19 극복 꽃 소비 앞장...화훼농가 돕기에 동참
 
UWNEWS 기사입력  2020/03/16 [14:39]

[울산여성신문 조경진 기자] 울산 북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판로가 막힌 지역 화훼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이달 말 까지 화훼농가 꽃 팔아주기 행사를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북구는 전 직원이 동참해 화훼농가 고통 분담을 위해 꽃 구매는 물론이고, 소비 촉진 홍보 등을 진행하고 있다. 구청 전 부서 사무실에 꽃화분을 공급하는 1 Table 1 Flower사업과 직원 생일 꽃 선물을 추진하고 있고, 전국공무원노조 북구지부는 지난 6일 조합원에게 여성의 날 꽃화분을 나눠주는 행사도 진행, 지역 화훼농가 돕기에 나섰다.

 

현재 북구 중산동에 위치한 화훼 공동판매장에서는 지역 화훼농가 11곳에서 직접 재배한 베고니아와 제라늄, 호접란 등을 시중판매가 보다 저렴하게 판매중이다.

 

북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꽃 소비 극감과 가격 하락으로 화훼농가 생업이 위협받고 있다"며 "화훼농가 꽃 팔아주기 등의 행사를 통해 농가의 고통을 분담하고 어려운 시기 함께 위기를 극복해 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3/16 [14:39]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