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구, 관내 외국인에 코로나19 예방 홍보...울산외국인센터에 방역소독기 지원하고, 다국어 안내문도 배포
 
UWNEWS 기사입력  2020/03/16 [14:39]

[울산여성신문 임라미 기자] 북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외국인 근로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사)울산외국인센터에 자체 방역을 실시할 수 있는 방역소독기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전동 초미립 살포가 가능한 분무식 방역소독기를 대여하고, 주기적으로 센터 실내외를 중점 방역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17개국 언어로 번역된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수칙 및 심각단계 행동수칙을 배포하고, 공적마스크 5부제 시행 4개국 번역 안내 홍보물을 센터에 비치하도록 했다.

 

북구 관계자는 "언어장벽으로 자칫 사각지대에 놓일 수 있는 외국인을 위해 다국어로 번역된 홍보물을 배부하고 외국인센터 방역을 지원해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3/16 [14:39]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