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청년 창업농 현장 간담회’개최
 
UWNEWS 기사입력  2019/11/26 [18:58]

[울산여성신문 김아름 수습기자] 울산시는 26일 오후 2시 송정농원(북구 중보길 46)에서 ‘소통 365 현장 속으로’ 시책과 관련, ‘청년 창업농 현장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송철호 울산시장, 청년 창업농 대표 등 20여 명이 참석한다.

 

  송철호 시장과 청년 창업농 대표들은 간담회에서 농장 현황과 운영에 관한 토론을 갖고 애로사항 해결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울산시는 간담회에서 수렴한 애로사항은 관련 부서의 검토를 거친 후 지원 여부 등을 결정한다.

 

  한편 울산시는 영농 초기 소득이 불안전한 청년 창업 농가를 위해 최장 3년간 월 최대 100만 원을 지원하는 ‘청년 농업인 영농 정착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북구 5명, 울주군 19명 등 총 24명에게 2억 700만 원을 지원한 바 있으며, 내년에는 신규로 11명을 선정하여 올해 만료되는 3명을 제외한 총 32명에게 2억 8,100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청년 창업농으로 선정되려면 신청자 본인 명의의 농지․시설 등 영농 기반을 마련하고, 「농어업경영체 육성법」에 따른 농영경영 정보를 등록한 후 본인이 직접 영농에 종사하는 등 자격 요건을 갖추어야 구․군에 신청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11/26 [18:58]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