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는 더불어 사는 지구촌의 세계시민!” 춘해보건대학교 학생들 필리핀 해외봉사 실시
 
UWNEWS 기사입력  2019/08/22 [11:46]

 

[울산여성신문 김건우 기자] 춘해보건대학교(총장 김희진)는 이해증진사업 중 국외현장실습의 일환으로 간호학과 수강생 12명과 교수 3명(김창희, 이미숙, 김금자)이 지난 8월 11일부터 7일간 필리핀 나가시티 GOA 지역에서 해외봉사를 실시하였다.

 

 

 

봉사팀은 지역 내 사전요청에 따라 심폐소생술 교육모형을 준비해 가서 BCMA 고등학교 교사와 상급생, 조산사 전문학교(Fatima school of science & technology) 학생과 교수를 대상으로 총 3회에 걸쳐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하였다. 또한 의료기관 이용이 어려운 Tobgon, San Isidro 마을을 방문하여 의료혈압, 혈당 측정, 상처관리와 보건교육,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손 씻기와 상처 관리교육을 실시하고, 가져간 기증품들을 전달하였다.

 

 

 

이번 봉사활동을 위해서 학생들은 방학 중에 학교에 나와서 교육자료를 직접 만들고, 심폐소생술 및 보건교육 집중실습을 보완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하였고, KOICA 지원금으로 준비한 구급함과 춘해보건대학교 교직원과 지인들로부터 기증받은 의류, 신발, 학용품, 상비약 등을 전달하였다.

 

 

 

봉사팀의 학생 대표였던 조민정 학생은 “맨발로 왔던 노인이 새 신발을 받고 울음을 터뜨린 모습, 상처로 성한 데가 없던 아이들 모습, 심폐소생술 교육 인형을 처음 본다. 고마워하던 교사들의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며 “이번 경험으로 국제개발협력의 중요성을 절실하게 깨달았고, 더 많은 학생들이 이런 수업을 들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춘해보건대학교는 2019년 1월 24일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2019년도 대학교 국제개발협력과 이해증진사업’약정 체결 후 본 수업과 ODA 전문가초빙 특강, 다국적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보건교육, 초등학생 대상 세계시민 교육 등을 통해 학생들의 국제개발협력 역량을 강화하고 국제개발협력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8/22 [11:46]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