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학교만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화중, 학생․학부모․교사․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자유학기제 진로 캠프
 
UWNEWS 기사입력  2019/05/06 [02:56]

 

[울산여성신문 임라미 기자]  울산 북구 이화중학교(교장 배환득)는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학생, 학부모, 교사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자유학기제 진로캠프를 실시했다.

 

  이번 진로 캠프는 미래 사회 주역이 될 학생들이 나를 찾고 꿈을 그려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었다. 

 

  첫날은 지역 사회 단체인 흥사단과 연계한 ‘민주피아’ 프로그램을 실시해 토론을 통한 민주적 의사결정 활동으로 미래 사회 민주시민으로서의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하였다.

 

둘째 날은 학부모님이 들려주시는 직업인 이야기를 통해 학부모가 직업 멘토가 되어 공예사, 미술심리 치료사, 힐링테라피 전문가 등 관련 직업에 대해 탐색하고 직업 체험활동을 함으로써 직업 세계를 폭넓게 이해하도록 하였다. 마지막 날은 1~2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기업가 마인드 교육 및 진로 특성화 프로그램을 실시하였다. 

 

  멘토로 참여한 김판진 학부모는 “가정과 학교가 연계하여 학생들의 진로 의식을 키울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고, 자유학년제는 아이들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과 미래를 준비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소중한 시간이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배환득 교장은 “일회적인 진로 체험 활동에서 벗어나 학생들이 스스로 진로를 개척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는 교육이 중요하다. 이번 진로 캠프는 학부모, 지역사회 등 다양한 교육 주체들과 함께 우리 아이를 함께 키우는 교육 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이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5/06 [02:56]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