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교육청, 세월호 참사 추모 주간 마련 조형물 설치
 
문모근 기자 기사입력  2019/04/11 [19:07]

 

[울산여성신문 문모근 기자] 울산시교육청이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4월 9일부터 16일까지를 ‘4·16 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 주간’으로 지정하고 다양한 행사를 마련한다.

 

우선, 추모 주간에 맞춰 교육청사내 TV에 추모 영상을 상영한다.

 

교육청사 벽면에 ‘다섯 번 째 봄, 잊지 않을게’가 적힌 대형 현수막을 게시하며, 1층 로비에는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념하는 조형물을 전시한다. 

 

16일 오전 10시에는 교육청사 1층에서 노옥희 시교육감과 직원들이 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 묵념을 하는 등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시간을 갖는다.  

 

시교육청 정우영 정책관은 “4·16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이해 사고로 희생된 학생과 교사를 추모하면서 안전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모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4/11 [19:07]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