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학교만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춘해보건대학교, 제49회 학위수여식 개최
 
정예지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9/02/08 [14:23]

 

[울산여성신문 정예지 수습기자] 춘해보건대학교(총장 김희진)는 8일 오전 11시 도생관 대강당에서 ‘제49회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번 수여식에는 울산광역시의회 황세영 의장, 울주군 김상일 복지교육국장, 울주군의회 간정태 의장, 울산광역시간호사회 이경리 회장, 총동창회 윤귀남 회장 외 지역의 각계 인사와 학부모가 졸업생들을 축하하기 위해 참석했으며 학사보고, 학위증 수여, 축사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학위수여자는 모두 788명으로 3·2년제 12개 학과 407명이 전문학사를, 4년제 간호학과 288명과 전공심화과정(치위생학과, 작업치료학과, 방사선학과, 물리치료학과, 언어치료학과, 유아교육학과) 93명이 학사학위를 받아 사회를 향한 첫발을 내딛게 되었다.

 

이사장상에는 간호학과 문예진과 유아교육과 김정윤, 총장상에는 물리치료과 이상은, 울산광역시장상에는 간호학과 윤동우, 울산광역시의회의장상에는 치위생과 강동희, 울주군수상에는 작업치료과 정진호,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장상에는 간호학과 심유리·주영인, 요가과 강성진이 수상했으며 이 외에도 많은 학생들이 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수여식에 참가한 김희진 총장은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여러분의 앞날에 큰 발전이 있기를 바란다. 우리 대학은 더 발전된 모습으로 여러분의 후배들을 지도하며 든든한 후원자로 남아있겠다.”라고 졸업생들을 격려했다.

 

졸업생 간호학과 장은성 학생은 “대학교 졸업은 곧 사회로의 첫걸음이다. 입사 후에는 이전보다 몇 배나 되는 노력을 해야 함을 알기 때문에, 지금까지 해왔던 노력을 기억하고 이를 바탕으로 더 발전할 수 있는 간호사가 되도록 하겠다. 간호학과의 자랑이라고 떳떳하게 말할 수 있는 교수님들의 열정에 정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2/08 [14:23]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춘해보건대, 학위수여식, 도생관 관련기사목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