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정소식 > 북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구보건소, 951개 희귀질환에 의료비 지원
 
정예지 기자 기사입력  2019/01/07 [14:24]

[울산여성신문 정예지 기자] 울산 북구보건소는 올해 2억4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희귀질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올해부터 희귀질환 의료비 지원 대상질환이 기존 894개에서 951개로 확대됐다. 의료비지원 대상 질환은 크론병 등 927개 질환과 법·고시 지정 대상 질환 24개다. 희귀질환자 건강보험 산정특례 등록환자이면서 환자 가구와 부양의무자 가구의 소득, 재산 등이 기준에 부합해야 지원 대상이 된다.

 

희귀질환과 합병증으로 인한 요양급여비용 중 본인부담금, 보장구 구입비, 호흡보조기 및 기침유발기 대여료, 간병비, 특수식 구입비가 질환별로 지원된다.

 

의료비 지원 등록 신청은 연중 가능하다. 자세한 문의는 북구보건소 전화(☎241-8137)로 문의하면 된다.

 

북구보건소 관계자는 "희귀질환은 유병인구가 2만명 이하이거나 진단이 어려워 유병인구를 알 수 없는 질환으로 진단 및 치료 등에 과도한 의료비 지출로 환자 및 가족의 경제적 부담이 높다"며 "희귀질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통해 환자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1/07 [14:24]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