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예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구 문화쉼터 몽돌, 1월 전시로 백라 한진숙 ‘새해 몽돌 나드리전’ 마련
 
정예지 기자 기사입력  2019/01/02 [10:39]

 

[울산여성신문 정예지 기자] 울산 북구 문화쉼터 몽돌은 기해년 첫 초청전으로 문인화가 한진숙의 '새해 몽돌 나드리 전'을 마련한다고 28일 밝혔다.

 

1월 2일부터 31일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원목도마에 문인화와 캘리그라피를 그리고 쓴 작품 30여점을 선보인다. 캔버스가 된 도마에는 물고기와 매화, 벚꽃, 산천초목의 모습의 담겨 있어 감상의 즐거움이 크다.

 

한 작가는 화선지에 그리는 그림 외에도 천과 한지, 수건 등 일상생활 속 소품을 활용한 색다른 작품 활동을 펼치며 주목 받아 왔다.

 

한 작가는 "주방에서만 보던 도마 위에 꽃과 각종 화초 등을 그려 넣어 보는 재미를 더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아이디어로 여러 작품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진숙 작가는 울산미술협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전국 6대 광역시 미술작가 초대전, 평화아트페스티벌, 한국서예 여류중견작가 초대전 등 다수의 단체전에 참가했다.

 

대한민국신한국인상과 대한민국예술인상, 대한민국신미술대전 국제 미술상 등을 수상하는 등 문인화 분야에서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전시 관련 자세한 문의는 문화쉼터 몽돌 전화(☎241-8751)로 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1/02 [10:39]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