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여성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 유망 SW기업 성장의 날개를 달다
 
최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7/10/09 [09:11]

[울산여성신문 최수지 기자] 울산시와 울산정보산업진흥원(원장 장광수)이 공동으로 추진한 ‘2017년 지역 SW기업 성장지원 사업’이 지역 SW산업 육성과 기업의 매출증대 등에 기여하고 있다.

 

울산시는 지역 SW 성장지원사업의 지원을 받은 기업, 특히 글로벌스타벤처기업으로 선정된 기업들의 평균 매출이 2004년 이 사업 시행 이후 20% 이상 웃도는 성과를 냈다고 밝혔다.

 

지역 SW 성장지원 사업은 마케팅지원사업, 글로벌스타벤처육성사업, 공동마케팅/IT무역사절단사업, 네트워크 사업 등 4개 테마로 진행 중이다.

 

첫째, 마케팅지원사업은 성장 잠재력이 있는 초기 창업기업과 유망한 중소․벤처중소기업 홈페이지 구축, 그룹웨어(groupware), ERP 시스템(인사, 재무 등 통합관리시스템)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둘째, 글로벌스타벤처육성사업은 매년 성장 유망한 기업 신규 3개, 기 스타 기업 중 성과가 탁월한 4개 기업을 재선정하여 각 3,000만 원, 1,500만 원의 경영자금을 지원하며, 은행 저리 융자 등 각종 금융 혜택을 주고 있는 사업이다.

 

셋째, 공동마케팅/IT무역사절단사업은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국내외 판로개척 및 새로운 바이어 발굴을 위해 부산, 서울, 일산 등 국내 유명 전시관에서 개최되는 박람회 참가, 싱가포르, 홍콩, 독일 등 유럽 등 해외 마케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마지막으로, 네트워크 구축사업은 울산ICT발전협의회 운영, 조선해양 ICT해양인력양성 과정 운영, 다양한 교육과 기업 간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현재 50명의 ICT해양인력을 양성하여 지역 관련업체에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꾸준한 노력으로, 울산정보산업진흥원은 지난 9월 19일(화)~20일(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2017년 지역 SW기업 성장지원 사업’ 중간평가 에서 우수평가를 받았고, 추후 최종평가도 우수한 성과가 예상되며 국비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가 기대된다.

 

시와 울산정보산업진흥원은 이러한 성과를 토대로 연말까지 지원기업 수 100개사, 매출 증가율 20%, 신규고용 50명 등 지역SW산업의 부가가치와 고용창출을 높일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7/10/09 [09:11]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